자기 전 일기

기록/일기 2017.12.06 01:11
오늘의(자기 전이니 아직 오늘이다.)
오늘의 기분 좋았던 일.
외식을 했다.
외식을 하기 전에, 어딜 들렸는데 뭘 기다려야되는 시간에 직원분이 네일아트 예쁘게 받으셨네요 했다. 나는 창밖에 줄지어 박힌 공인중개소들을 보고 있었다. 그래서 잠시 고개를 돌려 제가 했어요 했다. 직접 했냐고 우와-하시기에, 감사합니다 정도 했다. 뭔가 이런 걸 세밀하게 보지 않을 것 같은 남자들이 많다는 생각이 있어서였는지는 몰라도, 관리받은 네일 같다는 소리가 참 듣기 좋다.


신고

'기록 > 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자기 전 일기  (0) 2017.12.06
어쩌지  (0) 2017.11.11
헉 떨려ㅜ  (0) 2017.10.21
이니스프리 2017년 3분기 vvip키트 수령 후기  (0) 2017.10.20
운이 좋았어  (0) 2017.10.12
일상적 글쓰기 씀 어플 - 종이책 리뷰(후기)  (0) 2017.08.23

설정

트랙백

댓글


티스토리 툴바